남자의 털 나를 꾸미다

저번 면도 이야기에 이어서 또 털 이야기를 하게 되었습니다. 제목에 면도나 털이 들어가면 왠지 여자분들이 잘 안찾아주는것 같지만 그래도 이야기해봅니다. 언제는 제가 관심을 받고 있던가요. 인생 그렇게 사는거지요 뭐.(어이!)

저는 겉보기에는 털이 별로 없어 보입니다. 긴바지로 다리털을 항상 가리고 다니거든요. 긴바지를 입으면 다리가 조금 가늘어보인다는 소리도 듣고(저 자신이 보기에는 별 차이가 없지만요), 털도 가려주니까 항상 입고 다닙니다.

하지만 그렇다고 해서 털이 없어지는건 아닙니다. 여름에는 굉장히 답답하죠. 물론 털에 신경안쓰고 반바지 입는 분들이 있습니다만, 전 집밖에서는 반바지를 잘 안 입습니다. '이 털많고 두꺼운 다리를 남들에게 보여주느니 차라리 내가 덥고 말지!'라는 주의라고 할 수 있겠죠. 제가 의외로 컴플렉스가 많아놔서;;;

각설하고, 지금은 그냥 대충 긴바지 입고 살지만 어렸을때는 이 털이 무척 싫었답니다. 털이 처음 날적에야 나도 털나는구나 할 수 있지만, 아마존 밀림이 부러울 정도로(응?) 무성하게 자라나는 다리털을 보면 이 뭥미-┏;;;이러고 있었습니다. 그러다가 일을 하나 저지르고 말았죠.

한창 제모에 관심이 있었을 적에, 털을 밀면 나중에 더 굵게 자란대라는 소리를 한참 들었습니다. 그래서 제모를 해야겠구나 하는 생각을 했죠. 거기까지는 참 좋았습니다. 생각만이었다면 뭐 아무래도 상관없죠. 생각은 죄의 원동력이 되지만 생각 자체가 죄는 아니니까.(뭔 소리하는거냐) 아, 반역모의라면 죄가 될 수도 있겠군요.

아무튼... 고2 때였든가 고3때였든가 다음의 d&shop에서 파는 제모크림 비슷한걸 하나 구입하게 됩니다. 며칠뒤에 제품이 도착하고 파마약같은 냄새를 이겨가며 다리에 처덕처덕 바르고 닦아내니 그럭처럭 털이 없어지더군요. 확실하게 하지 않아서 왠지 면도한 뒤의 얼굴처럼 뭔가 까실까실한 느낌이 들었지만 그래도 털이 많이 없어져서(최소한 반바지 입을때 보이는 부분만큼은) 그래 이정도면 됐지 하고 살고 있었지만... 보통 이런 건 길게 못가는 법이잖아요. 유효기간이 최대 4주정도였던가요.

...내 팔자가 다 그렇지 뭐 하고 포기했습니다.

그래도 털에 신경쓰는 것은 몇년이 지나도 변하지 않아서 아직도 많이 신경이 쓰입니다. 게다가 성장도 끝났을텐데 요새는 배렛나룻(아시죠? 밑에서부터 배를 타고 배꼽가지 올라오는;;;)이 자라고 있습니다.

뭐, 이건 잘 연출하면(?) 섹시해 보일수도 있으니까 상관없다치지만 이놈의 다리털은 구제가 안되는군요. 무수한 다리털과 음흉한(?)부위의 털이 잘 연출되면 남자는 절대! 삼각수영복을 입을 수 없습니다. 엄청 추레해지거든요. 혹 털많으신 분들 이게 궁금하시거든 삼각팬티 한번 입어보세요. 정말 추해요. 예전에 어떤 드라마에서 어떤 남자 연기자분이 삼각수영복을 입고 나오신적이 있는데 거기(?) 털정리가 제대로 안되어서 참... 추레했습니다, 네. 그동안의 이미지가 다 깨져버렸어요.

다행히(?) 아직 가슴털은 없습니다. 그런데 다리털은 모르겠어도 가슴털은 의외로 좋아하시는 여자분들이 있는것 같더군요. 역시 세상엔 60억명의 사람이 있고 60억개의 취향이 있나 봅니다. 그나저나 이 얘기를 하려고 한게 아니었는데;;;

아무튼, 털은 참 귀찮은겁니다. 어디에 나는 털이든. 머리카락이랑 거기빼고 털 안나는 분들 정말 부러워요. 더불어 다리가 늘씬하신 분들도.
<오늘의 짤방은 등짝이 멋지신 털게님>

핑백

  • 시릴르의 달빛이 비치는 창가 : 2008년 내 이글루 결산 2008-12-30 19:20:44 #

    ... roadcast Center)과제 (7회) / 블로그 이사준비중...가장 많이 읽힌 글은 아이리버 딕플D5 사용기 입니다. 가장 대화가 활발했던 글은 남자의 털 입니다. ( 덧글 12개 / 트랙백 1개 ) 내이글루에 가장 덧글을 많이 쓴 사람은 烏有 입니다. 한3년정도는 건너뛴것 같은 이글루결산을 했습니다. 오유님 고마 ... more

덧글

  • 렉시즈 2008/11/04 23:17 # 답글

    여자에게도 털은 괴로운 물건이온데 남자분들도 그렇군요
  • 시릴르 2008/11/05 19:18 #

    털은 공통의 문제인겁니다, 암요(...)
  • NePHiliM 2008/11/04 23:22 # 답글

    -_-........남자는 겨드랑이 털도 참 이거 나시티나 여름에 티입으면
    보이면 추하긴한데 밀기도 애매하고 ..........


    참 많이 애매하져 -_-)
    -네피
  • 시릴르 2008/11/05 19:18 #

    굉장히 애매해서 미칠지경이죠-_-
  • Nujabes 2008/11/05 01:33 # 답글

    털도 직모랑 곱슬이랑 차이가 있나봐요,,
    다리털이 완전 곱슬이라,, 차라리 직모로 쭉쭉 나면 보기라도 괜찮지
    꼬이니까 이건뭐 답이.....
  • 시릴르 2008/11/05 19:19 #

    그냥 모기가 걸려서 인간 모기장이 되기를 바라고 있습니다, 저도;;;
  • 똥사내 2008/11/05 03:35 # 답글

    뭐 저도 어릴때는 많아서 고민했는데
    요즘은 그냥 반바지도 잘 입고 다녀요
    내몸인데 남들 시선까지 생각할 거까지는 없다고(,,)
  • 시릴르 2008/11/05 19:19 #

    그렇지만 그러다보면 또 남들 시선이 신경이 쓰이더라구요
  • 2008/11/05 03:36 #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시릴르 2008/11/05 19:19 #

    감사합니다^^
  • 세이 2008/11/05 14:38 # 답글

    다리털은 모르겠는데 가슴털 좋아하는 여자가 과연 많을까 싶네요;; 가끔 여자들은 가슴털을 좋아한데...라는 이야기를 들을때마다 흠칫흠칫;;; 외국사람들은 어떻게 생각할지 모르겠지만 ;_;
  • 시릴르 2008/11/05 19:19 #

    가끔 좋아한다는 소리르 들으면 저도 흠칫-_;;;
  • 음,.., 2009/11/27 17:07 # 삭제 답글

    여자들 가슴털 별로 안좋아해요
    그리고 겨털도 그냥 깔끔하게 싹 다 미는게 차라리 나아요.
    물론 취향에 따라 다르겠지만
    제발 플리즈 겨털좀 깍아주세요
댓글 입력 영역



트위터